고객센터
찾아오시는길

HOME > 회원마당 > 보도자료보도자료

중외제약, '암 줄기세포 재발 억제제' 신약탄력

관리자 | 2012.02.21 16:28 | 조회 16991

Wnt 신호전달경로를 억제해야만 암 재발 원인인 암 줄기세포를 죽여 암의 근원적 치료가 가능하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미국 하바드의대 연구팀은 백혈병의 암 줄기세포가 활성화되고 무한 증식하는 것과 Wnt/베타카테닌 신호전달경로가 밀접한 관련이 있다는 것을 암 유전자를 삽입한 마우스 실험을 통해서 증명했다고 밝혔다.

이같은 연구결과는 최근 발행된 사이언스誌(Science, 미국과학진흥협회 발행 과학전문 주간지) 327호에 보도됐다.

'Wnt 암 줄기세포 재발 억제제'는 현재 중외제약이 전임상에 이어 국내외 임상을 추진하고 있는 혁신적 신약(First in Class)으로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개발에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지난해 4월 발행된 미국 국립암연구소가 발행하는 저명학술지인 JNCI(Journal of National Cancer Institute)에서도 중외제약의 'Wnt 암 줄기세포 재발 억제제' 연구가 전세계에서 가장 앞서 있다고 소개된 바 있다.

스캇 암스트롱(Scott Armstrong) 박사가 이끄는 하바드의대 연구팀은 백혈병 암 줄기세포가 스스로 증식되는데 영향을 미치는 신호전달을 찾기 위해 급성골수백혈병(AML)의 백혈병 암 줄기세포 마우스(쥐) 실험모델에 특정 암 유발 유전자(Hoxa9, Meis1a)를 인위적으로 배양했다. 

그 결과 Wnt/베타카테닌 신호전달이 백혈병 암 줄기세포와 백혈구의 일종인 과립형대식전구세포(GMP)가 끊임없이 자가증식하는 주요 원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암 줄기세포에서 Wnt/베타카테닌 신호전달의 비정상적인 활성화를 억제한다면 급성골수성백혈병의 근원적인 치료가 가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에 대해 중외제약 관계자는 "지난 10여년 동안 Wnt 분야에 연구개발 역량을 집중해 왔다"며 "이번 하바드의대 연구진의 논문을 통해 암 줄기세포와 Wnt의 관계가 입증된 만큼 앞으로 Wnt 암 줄기세포 재발 억제제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외제약은 이번 실험을 주도한 하바드의대 연구팀과 'Wnt 암 줄기세포 재발 억제제' 개발에 있어 협력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메디파나뉴스 최봉선 기자 (cbs@medipana.com)
보도자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07 Stem cells may give a respite to COVID-1.. 관리자 123 2020.04.06
106 Stem Cell Therapy for COVID-19 Is Gainin.. 관리자 123 2020.04.06
105 Regenerative Research in China Targeting.. 관리자 91 2020.04.06
104 Australia’s Mesoblast plans to evaluate .. 관리자 81 2020.04.06
103 코로나 19의 가장 무서운 점은 '고독한 죽음' 관리자 57 2020.04.06
102 "코로나가 죽인 게 아니다" 살인혐의로 정부 고발한 프랑스인들 관리자 48 2020.04.06
101 텔로미어, 배아줄기세포 유전자도 제어 여섯시반 3650 2019.08.23
100 DGIST, 위 점막 재생 줄기세포 존재 규명…위암 등 발병원인 규명·치.. 여섯시반 3642 2019.08.22
99 인스코비 '줄기세포 활용 발모 촉진' 한·일 특허 취득 여섯시반 3346 2019.08.21
98 첨바법 통과로 탄력받은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여섯시반 3621 2019.08.20
97 줄기세포 이식 후 생착률 높일 단서 찾았다 여섯시반 3565 2019.08.19
96 ‘첨단바이오법’ 제약바이오산업 성장엔진 될까 Ss 360 2019.08.16
95 '줄기세포' 활용해 연골·조직 치료하는 시대 '눈앞' 여섯시반 3789 2019.08.14
94 韓·美·日 기업 `줄기세포·재생의료` 국경 뛰어넘는 투자 ss 4340 2019.07.01
93 1199건의 발의안 중 2건은 통과시켜야 한다고 합니다. 이희영 675 2018.10.05
92 병원내 배양 치료는 불법이 아닌데..우리보다 수준낮은 일본까지 가다니.... 미래 1648 2018.10.02
91 개의 줄기세포 소스; 지방, 골수, 난자 미래 8461 2018.10.01
90 무상의료운동본부의 반발로 첨재법 통과 지연예상 미래 835 2018.10.01
89 첨단재생의료법 미래 946 2018.10.01
88 비급여진료비 연 2회 보고 의무화 추진 관리자 1353 2017.0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