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센터
찾아오시는길

HOME > 회원마당 > 보도자료보도자료

DGIST, 위 점막 재생 줄기세포 존재 규명…위암 등 발병원인 규명·치료 활용 기대

여섯시반 | 2019.08.22 10:39 | 조회 515

[이데일리 이연호 기자] DGIST는 뉴바이올로지 전공 김종경 교수팀이 한국, 오스트리아, 영국이 함께하는 공동연구에 참여해 역할과 특성이 다른 두 종류의 ‘위 줄기세포’ 존재를 규명하는 데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향후 위장질환, 위암 등의 발병원인 규명과 치료법 개발에 활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다색 마우스 색종이 리포터 시스템을 통해 다른 색으로 보이는 두 종류의 위 줄기세포군(A)과 단일 세포 전사체 분석을 통한 위 줄기세포의 계통 추적 모식도(B). 그림=DGIST.

 
위 내부 위점막층의 상피는 음식이 지나가며 손상되지만 상피 내 위샘에 위치한 위 줄기세포가 세포 재생을 통해 손상부위를 복구한다. 과학자들이 위 줄기세포 관련 연구를 진행한 결과 상피 내 ‘위샘’ 상부에만 줄기세포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그런데 최근 위샘의 하부인 ‘기저부’에서 줄기세포가 추가로 발견되는 등 정확한 위치 식별이 매우 어려웠다.

위치 식별이 이토록 힘든 이유는 위샘에서 줄기세포를 구분할 수 있게끔 하는 마커 유전자의 정확도가 떨어지기 때문이다. 연구진은 다른 방식으로 위치를 찾고 위치별 줄기세포의 특성도 찾아냈다. 마커 유전자 대신 분열하는 세포의 특성으로 위치 식별이 가능한 ‘다색 마우스 색종이 리포터 시스템(Multi-Color Mouse Confetti Reporter System)’을 이용해 생쥐의 위상피세포 계통 추적에 성공한 것이다.

식별 원리는 줄기세포를 색으로 구분하는 것이다. 생쥐에 타목시펜을 투약하고 현미경으로 세포 분열과 이동을 관찰하면 줄기세포는 네 가지 색상 중 하나로 표시된다. 특히 줄기세포가 분열·이동하며 생성된 딸세포가 원래의 줄기세포와 같은 색상을 띄어 여러 색종이 조각들을 이어붙인 모자이크 같은 위샘의 모습을 관찰할 수 있다. 이런 원리를 이용해 연구팀은 위샘 상부와 하부에서 서로 다른 두 종류의 위 줄기세포를 규명했다. 이는 관련 분야에서 해결하지 못했던 난제를 해결한 것으로 의미가 크다.

또 연구팀은 상부, 하부에 있는 위 줄기세포들의 분자적 특성을 ‘단일 세포 전사체 분석’을 이용해 규명했다. 특히 상부 줄기세포가 갖는 빠른 분열로 위샘 상부의 재생을 담당하는 성질과 하부 줄기세포가 갖는 느린 분열로 위샘 하부의 재생을 담당하는 특성을 각각 파악하는데 성공했다. 이 같은 위샘의 재생은 위점막층 재생에 영향을 줘 관련 질병 원인의 규명과 치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DGIST 뉴바이올로지전공 김종경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역할과 특성이 서로 다른 두 가지 종류의 위 줄기세포의 위치와 분자적 특성을 규명했다”며 “위장질환과 위암의 발병 원인 이해와 치료법 개발 등에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DGIST 뉴바이올로지전공 이은민 연구원이 공동2저자로 참여했으며 오스트리아 IMBA의 구본경 박사, 영국 케임브리지대 벤자민 시몬스(Benjamin D. Simons) 교수와 함께 진행했다. 연구 결과는 줄기세포 분야의 국제학술지 셀스템셀(Cell Stem Cell)에 지난 15일 발표됐다.
 
보도자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01 텔로미어, 배아줄기세포 유전자도 제어 여섯시반 539 2019.08.23
>> DGIST, 위 점막 재생 줄기세포 존재 규명…위암 등 발병원인 규명·치.. 여섯시반 516 2019.08.22
99 인스코비 '줄기세포 활용 발모 촉진' 한·일 특허 취득 여섯시반 508 2019.08.21
98 첨바법 통과로 탄력받은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여섯시반 508 2019.08.20
97 줄기세포 이식 후 생착률 높일 단서 찾았다 여섯시반 464 2019.08.19
96 ‘첨단바이오법’ 제약바이오산업 성장엔진 될까 Ss 62 2019.08.16
95 '줄기세포' 활용해 연골·조직 치료하는 시대 '눈앞' 여섯시반 534 2019.08.14
94 韓·美·日 기업 `줄기세포·재생의료` 국경 뛰어넘는 투자 ss 1235 2019.07.01
93 1199건의 발의안 중 2건은 통과시켜야 한다고 합니다. 이희영 456 2018.10.05
92 병원내 배양 치료는 불법이 아닌데..우리보다 수준낮은 일본까지 가다니.... 미래 1087 2018.10.02
91 개의 줄기세포 소스; 지방, 골수, 난자 미래 5205 2018.10.01
90 무상의료운동본부의 반발로 첨재법 통과 지연예상 미래 585 2018.10.01
89 첨단재생의료법 미래 729 2018.10.01
88 비급여진료비 연 2회 보고 의무화 추진 관리자 1028 2017.09.26
87 [Medicine] '꿈의 신약' 유전자 치료제…국내시장 첫걸음 뗐다 관리자 2693 2017.08.28
86 당뇨병보다 두려운 ‘당뇨발’ … 줄기세포로 개선 도움 관리자 8759 2017.08.28
85 지방이식으로 만든 동안 얼굴, 오래 유지하는 노하우 ‘줄기세포’ 관리자 9933 2017.08.28
84 [핵잼 사이언스] 노화세포 ‘회춘’시켰다… 조로증 치료 희소식 관리자 1487 2017.08.10
83 안계훈 박사 ‘줄기세포-新재생의학’ 서적 출간 관리자 9053 2017.08.10
82 일 벤처기업, 만능줄기세포로 혈소판 대량생산…헌혈 없어도 외과수술 가능 관리자 8379 2017.0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