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센터
찾아오시는길

HOME > 회원마당 > 보도자료보도자료

줄기세포치료학회

관리자 | 2020.04.20 12:55 | 조회 1228



【 청년일보 】 이희영 대한줄기세포치료학회장은 "줄기세포치료로 코로나19 치료가 가능하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다가올 바이러스를 대비하기 위해서도 규제를 완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대한줄기세포치료학회는 20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빌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와 같이 밝혔다. 

 

코로나19의 주 사망 원인인 급성호흡부전증(ARDS) 치료에 자가줄기세포가 치료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왔다.

 

이 회장의 설명에 의하면 줄기세포 치료는 환자에게서 분리한 세포를 즉시 투여하고 체외에서 배양을 통해 숫자를 증식하여 다시 환자에게 반복적으로 투여하는 의료 행위를 의미한다.

 

이 회장은 이날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고통을 받고 있는데, 학회 입장에서는 줄기세포치료를 통해 고통을 덜 수 있음에도 할 수 없음에 아쉬움이 남는다"라며 "망가진 폐를 복구하기 위해 세포치료로 사망률을 낮추고 회복률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제공=대한줄기세포치료학회]
▲ [제공=대한줄기세포치료학회]

 

이 회장은 "코로나19로 환자가 사망하는 것은 바이러스로 폐, 기도 등을 손상시켜 염증세포를 다수 발생시키고 면역반응이 손상을 가속시켜 사망으로 이어지게 된다"라며 "배양한 자가세포를 투입해 손상을 치유하는 세포치료를 해야한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 회장은 "치료제와 백신이 개발되어 바이러스를 죽였다고 하더라도 환자가 살아난다는 것은 착각이다. 또 변이가 잘 일어나 대응하기가 어렵다"라며 "이미 망가진 폐는 복구가 불가능하다. 바이러스로 인해 손상을 입었다면 회복이 안된다. 이를 복구를 해주는 접근이 중요하다"라며 줄기세포치료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에 이 회장과 학회는 세포치료를 통한 바이러스 대응을 강조했다. 비단, 코로나19 뿐만 아니라 과거의 메르스 등 바이러스의 침범에 대해 줄기세포치료를 통해 미리 대응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앞으로 다가올 바이러스의 침공을 대비하기 위해서 필요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치료 방식에 대해 이 회장은 "세포 투여에는 자가 세포가 제일 좋다. 자가 세포나 일란성 쌍둥이 세포가 필요하다. 어려울 경우 골수이식 과정에서 이뤄지는 조직 적합성 검사를 통해 일치하는 세포를 사용할 수 있다. 이 마저도 곤란할 경우 타인 세포인 동종 세포를 투여하는 것이 좋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회장은 "사람 폐의 경우 장기 중에서도 크기가 크기 때문에 적게는 몇 천만개에서 많게는 1억개의세포를 투여해야 한다”며 “하지만 과도한 투입은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기 때문에 치료 경과를 살피면서 적정량을 지속적으로 투여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 회장은 "줄기세포 치료는 효과가 확실하지만 너무 비싸서 사용하지 못하고 있다”며 “배양을 바라보는 시선을 바꾸어야 한다. 첨단재생바이오법의 대통령령이 위기극복 수준을 정할 것이다. 단순 증식배양까지는 허가해주는 것이 맞다고 생각한다"라고 주장했다. 

 

또 이 회장은 "보건의료분야에서는 규제가 많으면 많을수록 비용을 수반한다. 배양 자체가 안전하다는 사실은 많은 연구를 통해 알 수 있다"라며 "규제를 완화하고 논의를 확대해 줄기세포치료 영역을 확대하고 비용을 낮추어 앞으로의 바이러스에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청년일보=장한서 기자 】

https://m.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28041197&memberNo=25584196&vType=VERTICAL

보도자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34 "줄기세포로 코로나19로 손상된 폐 치료가능" 학계 주장에 눈길 관리자 1696 2020.04.20
133 줄기세포로 '코로나19' 치료 가능할까... 관리자 1619 2020.04.20
132 [포스트 코로나]이희영 대한줄기세포치료학회장, 관리자 1977 2020.04.20
131 줄기세포 배양문제 해결? 코로나19 치료 해답 이희영 회장, “의사 자율.. 관리자 1860 2020.04.20
130 '줄기세포 치료 활성화' 첨단재생바이오법 입법예고 관리자 1597 2020.04.20
129 [현장에서] ‘백신·치료제보다 줄기세포’ 코로나19, 맹장 수술비용으로 .. 관리자 1296 2020.04.20
>> 줄기세포치료학회 관리자 1229 2020.04.20
127 "긴급한 코로나19 환자에 줄기세포 치료 적용해야" 관리자 1166 2020.04.20
126 "변이 많은 코로나19, 줄기세포 치료가 대안" 관리자 1194 2020.04.20
125 "줄기세포로 손상된 폐 재생…코로나19 치료 효과적" 관리자 1192 2020.04.20
124 이희영 회장 “치료제·백신 개발 변수많아… 줄기세포 치료가 우선” Ss 1241 2020.04.20
123 [TF사진관] '줄기세포 코로나19 치료 가능하다' Ss 1234 2020.04.20
122 줄기세포 주사, 면역력 강화에 도움 줄 수 있어 Ss 1411 2020.04.14
121 줄기세포 코로나19 치료제 후보 급부상 Ss 1386 2020.04.14
120 지방으로 코로나를? 한인 2세, 줄기세포 치료제 눈길 Ss 1376 2020.04.14
119 치료제 없는 코로나19…국내 의료진의 긴급처방은? Ss 523 2020.04.14
118 Transplantation of ACE2- Mesenchymal Ste.. 관리자 385 2020.04.06
117 Mesenchymal stem cells and management of.. 관리자 425 2020.04.06
116 답글 eSgMGGhPElBtEgWUDi N bqmutszbi 0 2020.11.23
115 답글 ukAhjoHoWPoDjOExzD N tacatpbncza 0 2020.11.23